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핫이슈
쌀국수체인점 ‘월남국수’, 혼밥 및 혼술 열풍으로 창업 수요 증가! ‘역시’베트남 쌀국수전문점 ‘월남국수’, 1인 외식 가능한 공간 연출... 단체 손님도 사로잡을 수 있어

 1인 가구 증가와 함께 외식업계도 혼밥, 혼술 열풍이 불고 있다. 불 필요한 대화 없이. 혼자만의 식사, 시간을 보내려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자연스럽게 1인이 방문해도 즐길 수 있는 곳이 많아지고 있는 모습이다.

물론, 과거에도 1인 손님을 위한 메뉴가 있었다. 도시락 또는 밥버거 등 간단히 해결할 수 있는 먹거리들인데, 보통 테이크아웃 판매를 많이 했다. 하지만 이제는 1인 손님이 직접 매장에서 즐긴다는 게 차이점이다.

실제로 베트남 쌀국수전문점 ‘월남국수’에는 1인 손님이 많다. 혼자서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바 테이블이 설치되어 있고, 가격 대비 맛과 품질이 뛰어나 유난히 많은 고객들이 찾는다. 1인 고객 증가는 단체 고객 증가로 이어진다. 입소문이 나면서 각종 모임이나 친구들을 만날 때 추천을 하기 때문이다.

참고로 ‘월남국수’는 바 테이블뿐만 아니라 단체로 방문했을 때도 편안한 식사, 술자리가 가능하도록 공간을 구성했다.

“음식은 신념 있게, 가격은 개념 있게“라는 캐치프라이즈를 내세우며 혼자서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고, 또 든든한 한 끼 식사로도 좋은 베트남 쌀국수 등을 선보이는 곳을 표방하고 있다. 4000원 ~ 5,500원까지 부담 없는 가격이면서, 신선한 식재료로 조리하여 퀄리티 높은 맛과 품질을 기대할 수 있단 점에 혼자서도 제대로 끼니를 챙겨먹고자 하는 혼밥족들의 니즈를 제대로 충족시키고 있다는 평가다.

이러한 인기는 창업시장으로 이어지고 있다. 소비트렌드에 적합한 시스템, 고객을 확보할 수 있는 성공요소, 소자본 및 소점포로 창업이 가능하다는 점이 예비창업자들에게 어필되고 있는 것이다.

‘월남국수’는 12평 매장 기준 4천만원 대에 매장 개설이 가능하다. 수익성 부분을 확인하고 싶다면, 현재 운영되고 있는 중앙대점을 방문하면 된다. 중앙대점의 경우 일 최고매출 290만원 이상을 올렸다고 알려져 있다.  

‘월남국수’의 관계자는 “식사부터 술자리 고객까지 다양한 고객 확보가 가능하고, 혼밥 및 혼술족까지 사로잡을 수 있기 때문에 작은 매장에서도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다”고 말하면서, “경험이 없는 초보자도 쉽게 운영할 수 있으니, 운영 부분에 대해서는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전했다.

송준영 기자  pr@mncn.co.kr

<저작권자 © 컨슈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