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핫이슈
데오큐브, ‘데오큐브-캣’ 시제품 개발 “고양이 화장실 냄새 걱정 끝!”활성탄분말과 천연광물질 분말을 사용해 악취분자 흡착 및 분해

시제품 개발완료에 따라 내년 초 제품 출시 예정

친환경기업 ‘㈜데오큐브(대표 안창환)’가 다기능 필터가 장착돼 악취를 효과적으로 제거하는 친환경 고양이 화장실 ‘데오큐브-캣’을 개발하고 시제품을 선보였다.

‘데오큐브-캣’은 고양이 화장실에 소취메쉬라 불리우는 다기능성 필터를 적용하여 고양이 배설물에서 발생하는 냄새분자를 흡착 및 광산화 분해함으로써 뛰어난 탈취 및 항균 효과를 자랑하는 것이 특징이다.

악취분자가 다기능성 필터를 통과할 때 활성탄 분말이 악취분자를 흡착하며, 천연광물질로부터 발생되는 음이온이 악취분자를 분해하며, 세균 곰팡이, 진드기 등을 억제하는 항균효과가 있다.

‘데오큐브-캣’의 소취메쉬는 90% 이상의 높은 악취제거효율을 자랑하며, 90일 이상 지속 사용 가능하다. 더군다나 청소는 월 1회 간단한 물 세척만으로 해결된다.

큐브형 디자인으로 집안의 인테리어와 조화도 잘 이룬다. 전면에 개폐형 출입구가 있어 고양이가 자유로이 오갈 수 있으며, 화장실 내부의 모래 대신 방석을 설치할 경우 집으로 사용 가능하다. 또한 출입문과 다기능성 필터를 떼면 반려견 하우스로 사용할 수 있다.

데오큐브 관계자는 “이번에 개발한 ‘데오큐브-캣’은 고양이 분변 악취로 고민하던 애묘인들에게 좋은 해결책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고양이 외에 반려견 관련 악취제거 제품도 개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데오큐브-캣’은 시제품 제작이 완료됨에 따라 2018년 초 정식 출시할 예정이며, 추후 IoT 기술과 접목한 다양한 부가기능이 결합된 제품도 선보일 예정이다.

박규민 기자  pkm@mncn.co.kr

<저작권자 © 컨슈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