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엔터 스포츠종합
라오스 사격 선수단, 인천 전지훈련 성공리에 마쳐인천의 선진훈련시스템으로 기량 향상, 세계로 나아가는 첫 걸음 완주
   
▲ 라오스 사격 선수단
[피디언]2014 인천아시아경기대회의 유산사업이자 아시아 스포츠 약소국 지원 사업인 'OCA-인천 비전 2014 프로그램'의 올해 첫번째 주자인 라오스 사격 선수단이 인천 전지훈련을 성공리에 마쳤다.

인천시는 라오스 사격 선수단 7명이 지난 16일 입국해 15일간의 인천 초청 전지훈련 등 모든 일정을 무사히 마치고, 30일 수료식을 끝으로 고국으로 돌아간다고 밝혔다.

이번 전지훈련의 훈련파트너 및 지도는 인천 옥련여고 사격 선수단 김은지 감독이 맡은 가운데, 집중적인 기술훈련을 실시함으로써 라오스 선수단의 기량 향상에 큰 도움이 된 것으로 평가됐다.

특히, 선수들은 인천스포츠과학센터에서 실시한 경기력향상프로그램을 통해 전문적인 운동처방검사 및 스포츠 컨설팅을 제공받음으로 향후 훈련방향 설정에 큰 도움이 됐다고 감사를 표했다. 이에 더해, 송도국제도시 등에서 실시한 문화체험은 인천의 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다양한 모습을 만끽할 수 있는 시간으로 선수들의 열띤 호응을 받았다.

분라잉 핌마쏘네 라오스 사격 선수단 주장은 “인천에서의 전지훈련 기간을 잊을 수 없을 것 같다”며, “만나는 모든 사람들이 굉장히 친절했으며, 이렇게 아름답고 멋진 도시에서 전지훈련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것에 대해 정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비전 2014 프로그램이 국제 스포츠계로부터 많은 호평을 받고 있으며, 아시아 각 국가와 인천시를 잇는 훌륭한 가교 역할 또한 수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아시아 스포츠의 균형발전과 인천시의 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피디언 (http://www.pedie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피디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