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보이스피싱 적발로 현행범 잡아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이상거래 감지시스템으로 보이스피싱 범죄를 빠르게 잡아냈다.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는 지난 11일 이상거래 감지 시스템에 적발된 보이스피싱 사례를 신속하게 대응해 투자자 피해를 성공적으로 막아냈다고 12일 밝혔다. 

보이스피싱을 감지한 업비트는 지난 11일 즉시 해당 이용자에게 출금정지 조치 및 안내 문자를 발송했다. 또 이날 오전 출금정지 해제를 요청하기 위해 고객센터를 내방한 이용자를 수상히 여겨 신속히 조사단계로 돌입했다. 

업비트는 회원의 사기 연루여부를 파악하기 위해 기업은행에 사기계좌 등록 확인을 요청했으며, 그 과정에서 보이스피싱 범죄자로 등록된 것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업비트는 사건 사고 예방을 위해 업계 최고 수준의 감지 시스템 및 전문 인력을 보유하고 있다"며 "시장 선도 사업자로서 앞으로도 시장 질서 정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황준 기자  press@mncn.co.kr

<저작권자 © 컨슈머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