굽네치킨, 박보영, 차은우와 함께 신규 광고 선보여
굽네치킨, 박보영, 차은우와 함께 신규 광고 선보여
  • 김선형 기자
  • 승인 2018.12.14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두 모델의 풍부한 맛 표현과 맛있게 익어가는 강렬한 사운드로 침샘 자극
굽네치킨 2019 TV 광고 캡쳐본 (사진제공 = 굽네치킨)

오븐구이 치킨 프랜차이즈 굽네치킨(대표 홍경호)의 새로운 모델 배우 박보영과 보이그룹 아스트로 멤버 겸 배우 차은우를 내세운 광고가 15일부터 방영된다.

이번에 선보이게 될 TV 광고는 광고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소리를 활용하는 기법인 시즐 기법을 콘셉트로 굽네치킨 스테디셀러 메뉴를 활용한 총 5개 시리즈로 제작됐다. 각 광고 영상은 치킨이 오븐에서 구워지는 과정을 근접, 고속 장면으로 담아내 보는 이들의 침샘을 자극한다. 15일부터 TV 방송과 케이블 채널 및 유튜브, 자사 SNS 등을 통해 전파될 예정이다.

광고 속 박보영과 차은우는 다양한 표정과 함께 “치킨은 역시 구워야 제맛”이라고 말하며 굽네치킨의 맛 표현에 생생함을 더했다. 박보영은 오리지널, 갈비천왕 총 2종 시리즈, 차은우는 고추바사삭, 볼케이노, 허니멜로 총 3종 시리즈를 선보인다.

박보영이 선보인 굽네치킨 2종 시리즈 영상 중 오리지널 편에서는 “이래서 굽는구나”라고 말하며 기름기가 쏙 빠져 노릇노릇하게 구워진 오리지널 치킨이 인상적으로 표현됐다. 갈비천왕 편에서는 "갈비는 역시 구워야 해"라며 밥과 함께 먹어도 맛있는 갈비천왕의 특징을 강조했다.

차은우가 선보인 굽네치킨 3종 시리즈 영상 중 고추바사삭 편에서는 초록색 의상을 입고 등장해 "구워도 완전 바삭해! 이게 오븐구이야? 후라이드야?"라고 말하며 고추바사삭의 바삭함을 생동감 있게 표현했다. "화끈한 맛 좀 볼래?"라는 멘트로 시작하는 볼케이노 편에서는 마그마 소스가 발리며 지글지글 맛있게 익어가는 모습이 표현됐다. 허니멜로 편에서는 노릇하게 구워진 치킨에 통 겨자와 꿀이 듬뿍 첨가돼 소스에 푹 담기는 모습을 영상미 있게 담아냈다.

향후 굽네치킨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메이킹 촬영 장면, 메시지 영상 등 박보영과 차은우의 다양한 모습을 공개해 소비자들과 소통해 나갈 계획이다.

굽네치킨 홍경호 대표는 “이번에 공개된 광고는 굽네치킨의 새 얼굴 박보영, 차은우씨가 선보인 생생한 맛 표현과 함께 각 메뉴별 특장점을 살리기 위한 시즐 기법을 활용해 제작했다”며 “눈과 귀를 자극하는 이번 광고 영상을 통해 고객들의 관심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