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엄마’ 배우 이일화, 10대 미혼모들 위해 목소리 기부
‘국민엄마’ 배우 이일화, 10대 미혼모들 위해 목소리 기부
  • 조혜리 기자
  • 승인 2019.03.08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일화
배우 이일화

'국민 엄마'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이일화가 10대 미혼모들을 위한 목소리 기부에 나섰다.

국제구호 NGO ‘함께하는 사랑밭’과 ‘굿티비’ 기독교방송이 장애와 빈곤으로 고통 받는 이웃들을 위해 지난 해 공동 기획한 ‘러브미션’은 어린 나이에 친아버지나 이웃집 아저씨에게 성폭행을 당해 임신을 하고 버림받은 케냐 나쿠루 마을의 10대 미혼모들의 사연을 소개했다. 특히 굶주림에 울부짖는 자신의 아이를 살리기 위해 쓰레기장에서 썩은 음식을 먹이는 미혼모들의 모습은 많은 시청자에게 충격을 안겨주었다.
 

이후 많은 시청자의 후원이 잇따르며 미혼모들의 삶은 이전과 180도 달라졌는데, 이들은 더 이상 쓰레기장에서 음식을 찾아 헤매지 않고 안전한 보금자리에서 깨끗한 음식을 먹으며 생활 중이다. 건강한 생활을 유지하다 보니 어린 자녀들의 질병도 급격하게 줄어들었다. 게다가 후원으로 인해 의식주 해결뿐만 아니라, 기술교육을 통해 미혼모들이 자립할 수 있는 환경까지 만들어지고 있으며 이 달 방송되는 ‘러브미션’에서는 이렇게 후원으로 변화된 미혼모들의 삶이 방영될 예정이다.

케냐 나쿠루 쓰레기장에서 무료급식을 먹고 있는 아이들
케냐 나쿠루 쓰레기장에서 무료급식을 먹고 있는 아이들

tvN ‘응답하라’ 시리즈부터 현재 웹드라마 ‘너 미워! 줄리엣’까지 국민 엄마로 활약하고 있는 배우 이일화는 이런 미혼모들의 안타까운 사연을 듣고 기꺼이 내레이션에 동참했다. 살기 위해 어린 자녀를 업고 쓰레기장을 뒤지는 미혼모들의 모습을 보며 이일화는 소녀들의 엄마와 같은 마음으로 안타까워했다. 그러나 후원 물품을 통해 새로운 삶을 살고 행복해하는 미혼모들을 볼 때는 함께 즐거워하며 웃었다.
 

이일화는 “이 방송을 통해서 나쿠루 마을에 떡과 복음이 전해졌으면 좋겠고, 특히 미혼모들이 일회성으로 도움을 받고 끝나는 것이 아니라 자립할 수 있게 교육을 지원해주신 것이 정말 뿌듯하다"며 "더 이상 케냐의 미혼모들이 쓰레기를 먹지 않고, 하나님의 사랑과 축복 속에서 아이들과 오래오래 행복하기를 늘 응원하겠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영화와 드라마에서 개성 넘치는 조연으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배우 이아린 또한 직접 케냐 나쿠루 마을에 가서 봉사활동을 하고 마음을 함께 나눴다. 함께하는 사랑밭 홍보대사로서 수차례 현장을 다녀왔었지만, 나쿠루 마을의 참혹함에 누구보다 가슴 아파했다.

아이린은 “그동안 굿티비와 함께하는 사랑밭이 이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서 부단히 노력해왔음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이곳에는 한 끼 식사 비용 단돈 500원이 없어서 여전히 굶어가고 쓰레기를 찾는 미혼모와 어린 자녀들이 존재한다"며 "삶의 벼랑 끝에 몰린 이들을 위해 여러분의 관심과 사랑의 손길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