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인 트로트 가수' 유지나, 오늘(8일) '수미네 반찬' 특별 출연
'국악인 트로트 가수' 유지나, 오늘(8일) '수미네 반찬' 특별 출연
  • 조혜리 기자
  • 승인 2019.05.08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지나, 송해와 함께 '수미네 반찬' 깜짝 등장…어버이날 특집 축하 무대 선사
[사진=유지나컴퍼니 제공]
[사진=유지나컴퍼니 제공]

가수 유지나가 '어버이날'을 맞아 송해와 함께 특별한 무대를 꾸민다.

유지나 컴퍼니에 따르면 유지나는 8일 오후 8시 방송하는 tvN '수미네 반찬'에 출연한다.  

이번 '수미네 반찬'은 어버이날 특집으로 진행된다. 유지나는 초대 공연에 게스트로 깜짝 등장할 예정. 그는 본인의 히트곡은 물론 국민 MC 송해와 함께 무대에 올라, '아버지와 딸'을 선보인다. 특히 어버이날의 의미를 되새기는 '아버지와 딸'로 관객들에게 짙은 감동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유지나 측은 "'어버이날'이라는 의미 깊은 날, 송해 선생님과 함께 '아버지와 딸'을 들려드릴 수 있어 영광이다"라며 "항상 응원을 보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유지나는 '전국노래자랑'에서 신인들의 등용곡으로 불리는 '고추'와 '쓰리랑'을 부른 가수다. 현재 그는 신곡 '김치', 매니저와 함께한 '강남은 유비게이션'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