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커피 동대입구점, 오픈 갤러리로 변신
달콤커피 동대입구점, 오픈 갤러리로 변신
  • 김선형 기자
  • 승인 2019.05.21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콤커피 동대입구점이 카페속 작은 미술관으로 변신했다.

프랜차이즈 커피전문 브랜드 달콤커피(대표 지성원)가 ‘도심 카페속 작은 미술관’이라는 콘셉으로 일부 매장을 카페겸 갤러리로 운영한다.

이번 오픈갤러리 행사는 용산미술협회와 MOU를 통한 장기 프로젝트로 문화콘텐츠와 콜라보를 통한 예술발전을 위해 기획됐다. 용산미술협회 소속작가의 추천작을 달콤커피 동대입구점에 전시하고, 고객들이 도심 카페속 작은 미술관에서 작품과 함께 여유롭게 음료를 즐길 수 있도록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관련 달콤커피 강영석 사업본부장은 “오픈갤러리 뿐만 아니라 매장에서 베란다라이브와 오픈마이크 등 유명 가수들의 라이브 공연을 통해 고객이 참여하고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하는 등 기존의 카페에서 보지 못한 신선한 문화 마케팅을 선보이고 있다”며 “매장을 활용한 예술작품 전시 및 문화강좌, 세미나 등 고객 참여형 이벤트를 통해 문화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새롭게 시도하는 달콤커피의 카페 속 작은 미술관 행사는 작가들의 다양한 작품을 전시하면서 중장기 프로젝트로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