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공장, ‘2019 상하이 미용 박람회’ 성료 “중국 시장에서도 통했다”
마녀공장, ‘2019 상하이 미용 박람회’ 성료 “중국 시장에서도 통했다”
  • 김선형 기자
  • 승인 2019.05.23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람회 2일 차, 왕홍 20인이 마녀공장 라이브 방송 진행해

마녀공장(대표 김현수)이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중국 상해에서 열린 ‘상하이 미용 박람회(CHINA BEAUTY EXPO 2019)’를 성황리에 마쳤다.

올해 24회를 맞이한 ‘중국 상하이 미용 박람회’는 2018년 기준 45개국 3,500여 개 업체가 참여하고 참관객만 48만여 명에 달하는 유명 박람회다. 홍콩에서 열리는 코스모프로프(COSMOPROF), 광저우 국제 미용 박람회(CIBE)와 함께 아시아를 대표하는 3대 미용 박람회로 알려져 있다.
 

이번 박람회에서 마녀공장은 한국 내 인기를 바탕으로 중국에서도 인기를 얻기 시작한 미백 에센스 ‘갈락토미 나이아신 에센스’와 ‘퓨어 클렌징 오일’ 등 다양한 기초 제품들을 선보였다. 또한 마녀공장의 베스트 제품라인을 테스트해 볼 수 있는 체험존을 운영하면서 마녀공장 베스트 제품 5종을 써볼 수 있는 샘플북을 증정해 부스를 찾은 바이어 및 관람객에게 많은 호응을 얻었다.
 

박람회 2일 차에는 중국 파워 인플루언서인 왕홍 20여명이 타오바오 라이브 채널을 통해 마녀공장 제품을 소개해 주목받았다. 마녀공장과 왕홍의 협업은 이번이 처음으로, 왕홍들은 라이브 방송을 동시 진행하며 마녀공장을 집중적으로 알리고 브랜드와 제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마녀공장은‘좋은 성분은 피부를 속이지 않습니다’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유해 성분 無 첨가 원칙과 동물실험 반대, 제품력으로 소비자의 입소문을 타며 알려진 브랜드다. 2019년 브랜드와 제품을 리브랜딩하며 모델 손예진을 발탁, 브랜드 인지도 강화를 위한 마케팅을 공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번 ‘상하이 미용 박람회(CBE)' 참가를 시작으로 중국 시장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전략을 가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