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G제약, 대만 제약사에 149억 규모 의료기기 수출
CMG제약, 대만 제약사에 149억 규모 의료기기 수출
  • 박경희 기자
  • 승인 2019.07.05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MG제약은 지난 3일 대만 제약회사 Harvest Biotech와 의료기기 4품목에 대한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CMG제약에 따르면 수출품목은 필러 2종, 지혈제 1종, 유착방지제 1종이며, 계약금액은 5년간 총 149억원으로 2018년도 전체 매출액의 30%에 해당한다.

Harvest Biotech는 1986년에 설립된 연매출 1200억원 규모의 대만 제약회사로, 의료기기 부문에서 현재 박스터, GE, 메드트로닉 등 글로벌 기업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CMG제약 이주형 대표는 "국내 출시 예정인 필러제품이 글로벌 시장에서 그 우수성을 먼저 인정 받았다. 향후 Harvest Biotech와 수출품목을 확대해 나갈 예정" 이라며 "중화권을 비롯해 다양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CMG제약은 최근 3년간 연평균 20%대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는 제약회사로, 총 매출의 약10%를 R&D에 투자하며 제네릭, 개량신약, 항암신약 등 다양한 신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