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행치트키' 박유나, '섹시+고혹' 반전 매력 발산 화보 공개
'흥행치트키' 박유나, '섹시+고혹' 반전 매력 발산 화보 공개
  • 조혜리 기자
  • 승인 2019.10.28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에스콰이어
사진=에스콰이어

배우 박유나가 고혹적인 화보 속 팜므파탈 매력을 발산했다.

최근 종영한 tvN드라마 ‘호텔델루나’에서 이미라 역으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은 박유나는 최근 패션매거진 ‘에스콰이어(Esquire)’를 통해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사진 속 박유나의 섹시한 눈빛과 몽환적인 표정은 그 동안 귀엽고 사랑스러운 캐릭터를 연기한 배우가 맞는지 의심이 들 정도로 반전 매력을 뽐냈다. 특히 섹시한 레드립과 박유나만의 특유의 묘한 표정은 보는이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화보 촬영 당시 입은 옷은 박유나가 더욱 빛을 발하도록 했다. 블랙 시스루 드레스는 그의 독보적인 각선미와 비율을 강조하며 고혹적인 분위기에 섹시미를 더했다. 또한 클로즈업 사진 속 박유나의 무결점 피부와 단아한 옆선은 현장의 환호를 이끌어낼 정도였다.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박유나는 솔직하고 털털한 반전매력을 뽐내기도 했다. 그는 “이번 여름에 ‘호텔 델루나’를 촬영하면서 너무 더웠다”며 말문을 열었다.

성황리에 종영한 ‘호텔델루나’ 팀과 포상휴가를 다녀오기도 했지만 그는 쉬는 동안에도 연기에 대한 열정을 놓을 수 없었던지 인터뷰에서 “‘호텔델루나’에서 연기한 이미라도 엉뚱 발랄한 면이 있지만 그 수준을 넘어 '확 깨는' 캐릭터를 연기해보고 싶다”라고 말했다.

박유나는 ‘SKY캐슬’,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호텔델루나’ 등 다수의 흥행작에 출연하며 올 해 최고의 ‘흥행치트키’라는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그는 “내 입으로 말하기는 민망하지만, 출연작마다 흥행한다고 말씀해주시는 분이 많다. 그래서 좀 부담스럽기도 하다. 감사한 일이지만, 만약 다음 작품이 잘 안되면 내 탓일 거 같기도 하고. 그래서 작품 고르는 게 더 어렵다”며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한편 박유나의 매력이 가득 담긴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는 ‘에스콰이어’ 11월호와 ‘에스콰이어’ 공식사이트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