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레이서 개그맨 한민관, 엠디이(MDE) 자율주행 차량 시승 "시민들 애용할 수 있는 자율주행 버스 많아지길"
카레이서 개그맨 한민관, 엠디이(MDE) 자율주행 차량 시승 "시민들 애용할 수 있는 자율주행 버스 많아지길"
  • 박인걸 기자
  • 승인 2020.01.16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엠디이 제공
사진=엠디이 제공

국내 대표 모터스포츠 경기인 CJ 슈퍼레이스 클래스에서 운영된 ‘레디컬 컵 아시아’를 통해 카레이서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는 카레이서 겸 개그맨 한민관이 자율주행 기술력을 체험했다.

한민관은 최근 에이치엔티(176440)의 자회사이자 국내 자율주행차량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 전문기업인 엠디이(MDE)의 자율주행 셔틀버스에 탑승해 진보된 기술력을 몸소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서울 상암 일대에서 시속 60㎞의 속도를 내며 진행된 이 날 시승은 상암 누리꿈스퀘어, 문화광장 일원 등 약 3.3㎞ 구간을 안정적으로 운행했다.

엠디이의 자율주행 차량 시승을 마친 한민관은 "상암의 복잡한 교통 상황에서도 매우 안정적으로 운행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소형 자율주행차는 많지만 일반 시민들이 애용할 수 있는 이러한 셔틀버스형태의 자율주행차량이 많아져야할 것 같다"며 "향후 빠른 속도와 보다 안전한 자율주행 차량이 개발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시승 소감을 밝혔다.

이에 앞서 엠디이는 지난 달 중국 내 스마트도시 전문 연구기관인 '상하이 푸동스마트도시발전연구원(上海浦智慧城市展究院)'들을 태우고 자율주행 기술력을 뽐내기도 했다.

한편 한민관은 ‘레디컬 컵 아시아’ 유로모터스포츠 팀에서 활약하며 꾸준한 선수로서의 경력과 감각적인 경기 운영으로 2회 경기 우승을 기록하는 등 중상위권의 성적으로 올 시즌을 마무리해 눈길을 끌었으며, 현재 ‘한민관의 으랏차차’ 유튜브 채널과 ‘김창열의 올드스쿨’ 라디오 방송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파워엠엔터테인먼트
  • (우)06054, 서울 강남구 언주로134길 31, 5층 (논현동, 논현빌딩)
  • 대표전화 : 02-540-7350
  • 팩스 : 02-540-1057
  • 제호 : 컨슈머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01578
  • 등록일 : 2011-04-08
  • 발행일 : 2011-04-08
  • 발행인 : 이학송
  • 편집인 : 조정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성훈
  • 컨슈머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컨슈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mnc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