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스랩글로벌, 코로나19 진단 위한 '폐렴 AI 진단 서비스' 무료 제공
디에스랩글로벌, 코로나19 진단 위한 '폐렴 AI 진단 서비스' 무료 제공
  • 박인걸 기자
  • 승인 2020.03.05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폐렴 AI 예측 서비스 화면 (사진=디에스랩글로벌 제공)
폐렴 AI 예측 서비스 화면 (사진=디에스랩글로벌 제공)

디에스랩글로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초기 단계에서 시행한 흉부 CT가 코로나19 조기진단에 유용하다는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폐렴 AI 진단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흉부 CT 이미지를 웹사이트에 업로드하면, AI 진단 예측을 통해 폐렴 환자인지 아닌지 폐렴 예측 결과를 보여준다.

디에스랩글로벌은 폐렴 AI 진단 서비스 개발을 위해 정상인 흉부 CT 이미지와 폐렴 환자의 CT 이미지 총 4000장을 토대로 폐렴 진단 정확도 97.6%의 인공지능 모델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은 이 폐렴 예측 서비스를 만들기 위해 인공지능 개발툴인 클릭 AI를 사용했으며, 학습데이터만 넣으면 알아서 인공지능을 자동으로 만들어주는 강력한 클릭AI의 성능으로 빠른 예측 서비스를 만들었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학습데이터 확보 후 폐렴 진단 인공지능을 만드는 데 소요된 시간은 하루도 채 걸리지 않았다는 것이 디에스랩글로벌의 설명이다.

여승기 디에스랩글로벌 대표는 “코로나19 예측 모델을 만들고자 했으나 관련 학습 데이터(코로나19 환자의 흉부 CT 이미지)를 확보하기 힘들어 대신 코로나19 증상 중 하나인 폐렴을 예측하는 인공지능을 만들게 됐다. 만약 코로나19 관련 학습데이터를 제공받게 되면 코로나19 예측을 위해 더 정확도가 높은 인공지능 예측 서비스를 빠른 시간 안에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여승기 대표는 “그렇게 되면 현재 코로나19 진단 키트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곳에 더 높은 정확도의 코로나19 검진 예측 AI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CT 촬영이 가능한 모든 곳에서 코로나19 검진을 받고자 하는 많은 국민들의 진단 보조수단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이는 코로나19 전체 진단 프로세스 시간을 절감시킬 수 있어 코로나19 사태 해결에 큰 도움이 될 것” 라고 덧붙였다.

디에스랩글로벌은 코로나19 관련 학습데이터를 확보하기 위해 질병관리본부와 코로나19 진단 병원 등에 협조 요청을 보낸 상태이다.

디에스랩글로벌은 코로나19 사태가 해결될 때까지 폐렴 AI 예측 서비스뿐만 아니라 신약 개발을 위한 효능 예측, 확진자 경로 예측등 인공지능이 필요한 곳이라면 어디든지 인공지능 개발툴인 클릭AI 솔루션을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무료 폐렴 AI 예측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전문의는 현재 디에스랩글로벌 홈페이지를 통해 사용할 수 있으며, 코로나19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무료로 인공지능을 활용하고자 하는 기업 또한 디에스랩글로벌 홈페이지에서 문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