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디포스, 개별 영업익 108억원 세자릿수 달성…'계단식 실적성장' 이어간다
앤디포스, 개별 영업익 108억원 세자릿수 달성…'계단식 실적성장' 이어간다
  • 박인걸 기자
  • 승인 2020.03.12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앤디포스가 영업이익 세자릿수를 달성하며 시장 컨센서스를 뛰어넘는 성적표를 받았다.

앤디포스는 지난해 별도기준 영업이익이 33.8% 증가한 108.2억원을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은 28.7% 성장한 569.3억원을 시현했으며, 당기순이익은 18.2억원으로 본격적인 턴어라운드에 성공했다.

연결 기준 성장세도 두드러진다. 작년 연결 기준 매출은 78.1% 성장한 841.2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 영업이익은 86.4억원으로 전년대비 9.1% 성장했다. 

이 같은 실적 성장은 삼성, 애플 등 주요 스마트폰 제조사를 기반으로 고객사 다변화를 통해 화웨이 등 중국향 매출 확대 힘입은 것으로 풀이된다. 중미 갈등 여파에 따른 반사이익으로 화웨이는 물론 중국 모바일 제조사들의 수주 물량이 대폭 확대됐다. 또, 모바일 기기용 방수 필름 제품 품질 안정화로 고객 신뢰 확보, 제품 원가 절감 등 경쟁력을 확보해 매출 다변화에도 성공했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 기존사업의 중국향 수주 확대와 매년 약 19% 수준의 높은 영업이익률에 힘입어 개별 기준 영업이익 세자릿수를 달성했다”며, “또, 5G 안테나 부품 사업, 신약개발 사업 등 신사업 실적이 더해져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이어 “2020년 국내외 주요 모바일 기업들이 신제품을 출시하고 있어 수주 확대 기반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30% 이상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또 신성장동력으로 추진중인 5G 안테나 부품사업과 신약개발 사업도 가시적인 성과가 나오고 있어 계단식 실적 성장이 가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