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머리국밥’ 정준하, 박새로이 메이크오버 도전! #박가로이의 탄생 #싱크로율100%
‘소머리국밥’ 정준하, 박새로이 메이크오버 도전! #박가로이의 탄생 #싱크로율100%
  • 조혜리 기자
  • 승인 2020.03.23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레드선스튜디오
사진제공=레드선스튜디오

방송인 정준하가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의 스타일을 완벽 패러디해 눈길을 끈다.

지난 21일 정준하는 유튜브 채널 ‘정준하의 소머리국밥’을 통해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는 정준하가 최근 호평 속에 종영한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박새로이(박서준 분) 스타일을 패러디하며 ‘박가로이’로 완벽 변신하는 과정이 담겨있어 많은 이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영상에서 정준하는 “오늘은 박가로이가 되는 날”이라고 밝히며 스타일리스트의 도움을 받아 의상을 고르기 시작했다. 정준하는 ‘이태원 클라쓰’ 속 박서준이 입은 의상 중 원하는 스타일을 스타일리스트에게 보여줬고, 이를 본 스타일리스트는 “(박서준과) 같은 옷을 입어도 되게 다른 느낌이 난다”라며 말끝을 흐렸다. 이에 정준하는 “(박서준이) 키도 나와 비슷하다”라고 반박했지만, 곧이어 “키만 비슷하다”라는 말로 팩트 폭력을 당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이후 정준하는 여러 번의 시행착오 끝에 박새로이와 비슷한 의상을 찾아냈고, 의상이 자신에게 제법 잘 어울리자 “박서준 아니야? 새로이 아니야?”라고 말하며 기뻐했다. 자신감을 얻은 정준하는 흥이 오른 듯 ‘박가로이의 탄생’을 알리는 춤사위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의상 구입을 마친 정준하는 박새로이의 트레이드 마크인 ‘밤톨 머리’를 재현하기 위해 헤어샵으로 이동했다. 그곳에서 정준하는 박서준의 헤어 담당 원장을 만나 밤톨 커트를 부탁했고, “쉽지 않겠죠?”라는 자신의 물음에 주저 없이 “네”라고 답하는 원장의 솔직함에 민망한 웃음을 터트렸다.

각 분야 전문가들의 손길을 거쳐 박새로이의 의상부터 헤어스타일, 눈썹 모양까지 싱크로율 100% 메이크오버에 성공한 정준하는 시민들을 만나기 위해 거리로 나섰다. 정준하를 마주한 시민들은 ‘이태원 클라쓰’ 속 박새로이를 연상케하는 그의 등장에 현실 웃음을 터트리면서도 “멋있다”, “잘 어울린다”라는 긍정적 반응을 보여 정준하를 뿌듯하게 했다.

영상 말미에는 유튜브 시청자들을 향해 “어서 오십시오. 꿀밤입니다”라며 우렁찬 인사를 건네는 정준하의 모습과 함께, ‘이태원 클라쓰’의 오프닝 시퀀스를 패러디한 ‘레드선 오리지널 시리즈-이태원 방법 클라쓰’의 오프닝 시퀀스가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comming soon’이라는 문구로 정준하의 새로운 컨텐츠를 예고,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껏 배가시켰다.

한편, ‘레드선 오리지널 시리즈-이태원 방법 클라쓰’는 정준하 개인 유튜브 채널 ‘정준하의 소머리국밥’을 통해 조만간 공개될 예정이며, ‘정준하의 소머리국밥’은 현재 구독자 수 3만여 명을 기록하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