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작사 프로젝트 우승작 선정! $10만 주인공 찾았다
글로벌 작사 프로젝트 우승작 선정! $10만 주인공 찾았다
  • 조혜리 기자
  • 승인 2020.04.17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RSVP 제공
사진=RSVP 제공

온리원오브의 글로벌 작사 콘테스트에서 10만 달러 주인공이 탄생됐다. 

에잇디크리에이티브의 음악 레이블 RSVP는 17일 낮 12시 각종 SNS에 ‘dOra maar’ 작사 프로젝트의 우승작 축전을 공개하고, 상금 10만 달러의 주인공을 널리 알렸다. “가사 전체의 표현과 창의적인 해석, 멜로디와 발음의 연결이 가장 좋았다”는 선정 배경도 덧붙였다.

온리원오브는 지난 2월부터 10만 달러의 상금을 내걸고, 싱글 ‘도라 마르(dOra maar)’의 영문 가사를 찾았다. 3월 31일까지 진행된 콘테스트에는 전 세계 지역, 국가, 대륙을 불문하고 응모작이 몰렸다. 아시아를 비롯해 미주, 중남미, 유럽, 오세아니아에 아프리카에서도 지원자가 이어지며 진정한 K팝 글로벌 이벤트로 확산됐다. 국적별로는 미국에서 가장 많은 응모가 쏟아졌다.

콘테스트는 지원 형태부터 글로벌 음악 팬들과 함께 즐기는 취지를 살렸다. 유튜브에 영문 가사와 가창 영상을 업로드하면 자동 응모됐다. 덕분에 콘테스트에 참여한 응모자들끼리 서로의 작품을 공유하고, 평가하며 댓글로 응원하는 모습이 이어졌다 .국적과 나이, 성별을 초월해 온리원오브의 음악을 매개체로 소통했다.

이번 콘테스트의 우승작은 온리원오브의 목소리로 새롭게 녹음을 진행해 월드와이드 싱글로 발매된다. 우승자는 앨범 크레딧에 작사가로 이름을 올린다.

온리원오브는 “전 세계 많은 분들의 성의를 느낄 수 있어서 감동을 무척 많이 받았다. 그래서 1위를 선정하는 것도 어려웠다”며 “K팝에서 처음 시도된 콘테스트였는데 많이 참여하고 즐겨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온리원오브는 창의적인 시도를 통해 전 세계 팬들과의 거리를 좁히고 싶다”고 전했다. 

지난해 5월 데뷔해 빠른 속도로 팬덤을 키워온 온리원오브는 현재 새 앨범 작업에 한창이다. 컴백에 앞서 오는 18일 SBS의 K팝 커버댄스 페스티벌 ‘댄싱 아이돌’로 팬들과 만난다. 그 예고 차원으로 샤이니의 ‘셜록’ 커버댄스 영상이 공개돼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