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츠, 순수 톡신 제오민 아시아 웨비나 개최
멀츠, 순수 톡신 제오민 아시아 웨비나 개최
  • 이상규 기자
  • 승인 2020.06.08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멀츠코리아)
(사진제공=멀츠코리아)

멀츠코리아가 의료진에게 더 편리하고 효율적인 글로벌 학술 네트워킹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글로벌 보툴리눔 톡신 석학들과 함께한 ‘제오민 아시아 퍼시픽 웨비나’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실시간 라이브 형식으로 진행된 이번 웨비나에서는 멀츠 APAC(MERZ Asia-Pacific) 주최로 아시아 미용 성형외과 의료진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세 번의 시리즈 세미나로 진행됐다. 글로벌 보툴리눔 톡신 석학들과 한자리에 모여 최신 글로벌 보툴리눔 톡신 트렌드와 관련 정보를 공유했으며 순수 톡신 제오민의 우수한 효능과 안전성을 알리고 최신 시술법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웨비나는 글로벌 면역학 석학인 마이클 마틴 박사(Prof. Michael Martin), 보툴리눔 톡신 권위자이자 순수 톡신 제오민의 개발자 요르겐 프레버트 박사(Dr. Jurgen Frevert), 아시아 유명 피부과 전문의인 예이츠 차오 전문의(Dr Yates Chao)와 국내 박제영 원장(압구정 오라클 피부과) 등이 강연자로 초빙됐다.

보툴리눔 톡신 내성에 대한 원인과 예방법, 내성이 생겼을 때 대처법까지 시술과 관련된 다채로운 주제로 강연이 진행됐다. 특히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만큼 실시간 채팅을 통해 시술과 관련된 가감 없는 질문부터 다양한 정보 공유까지 접속자들의 활발한 참여가 이어졌다.

마이클 마틴 박사는 보툴리눔 톡신의 면역 반응 및 예방 접종학에 따른 연구를 바탕으로 “장기간 치료할 경우 복합단백질과 비활성화 뉴로 톡신이 포함되지 않은 순수 톡신을 사용해 중화항체 형성 위험을 최소화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보툴리눔 톡신을 근육 내에 주입하는 것보다 피부 진피 내 주입 시 더욱 면역 반응을 유발한다”라는 예방 접종학적 논거를 발표해 참석자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마지막 세 번째 웨비나 세션에서는 글로벌 전문가로 선정된 국내 임상의인 오라클 피부과 박제영 원장이 ‘순수 톡신 제오민의 임상 연구 결과와 차별점’에 대한 강의가 진행됐다. 박제영 원장은 “장기간 고용량이 필요한 시술에서는 특히 면역 유발 위험이 가장 낮은 고순도(High Purified)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순수 톡신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한 이유를 임상적 관점에서 설명했다.

이번 웨비나를 시작으로 멀츠코리아는 병의원 대상으로 제오민의 언택트 학술 지원 마케팅을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는 최근 보툴리눔 톡신의 제조공정과 안전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세계 최초로 복합 단백질을 제거한 순수 톡신인 제오민에 대한 수요가 전국 병의원으로 빠르게 확산돼 시장에 더욱 적극적으로 부응하기 위해서다.

멀츠코리아 유수연 대표는 “아시아 제오민 웨비나를 계기로 의료진에게 더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글로벌 학술 네트워킹 지원을 제공하기 위한 방안 마련에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또 “보툴리눔 톡신 시장에서 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해온 멀츠코리아는 언택트 시대에서도 디지털 양방향 소통을 강화해 의료진의 보툴리눔 톡신 시술 정보 공유에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