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든 물어보살', 20대 싱글맘 "딸이 이혼한 전남편을 찾아요"
'무엇이든 물어보살', 20대 싱글맘 "딸이 이혼한 전남편을 찾아요"
  • 박유나 기자
  • 승인 2020.06.22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시청자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만들어줄 싱글맘의 이야기가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소개된다.  

22일 방송될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66회에는 홀로 6세 딸을 키우고 있는 싱글맘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20대 초반에 결혼해 현재 6세 딸이 있다는 의뢰인. 이날 의뢰인은 아이에게 아빠가 없다는 말을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는 고민을 털어놓는다. 그동안 아이가 아빠를 찾아도 대답을 회피했지만 최근 아이가 아빠를 많이 찾으면서 더 이상 미룰 수 없게 됐다고. 

아빠가 없다는 걸 이해하지 못 하는 아이가 엄마에게 들어줄 수 없는 부탁을 할 때, 그리고 유치원에서 다른 친구들의 아빠를 보고 아빠를 찾는다는 말에 보살들은 안타까운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이에 서장훈은 "나도 이렇게 말 안 하려고 했는데. 아이에겐 이렇게 말해봐라"라며 평소 서장훈의 스타일은 아니지만 현실적인 대안을 제시한다고 해 과연 서장훈이 건넨 조언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수근은 만약의 경우를 대비해 의뢰인이 예상하지 못한 어떤 질문을 할 예정. 이수근이 "그냥 물어보는 것"이라고 했지만 사실 예리한 내용이라고. 서장훈은 "문제가 어마어마하다. '연애의 참견'에 나오는 사연도 다 이런 문제다"라며 고개를 절레절레 흔들었다고 해 과연 이수근의 질문은 무엇이었는지, 또 의뢰인은 어떤 대답을 했을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무엇이든 물어보살' 66회는 오늘(22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