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 ‘아파트 로봇카페’ 선보인다
달콤, ‘아파트 로봇카페’ 선보인다
  • 박상원 기자
  • 승인 2020.07.23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달콤)
(사진제공=달콤)

달콤의 로봇카페 ‘비트’가 업계 최초로 아파트 입주민을 위한 로봇카페 서비스를 시작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뉴노멀 카페’ 트렌드를 선도한다.

카페 브랜드 달콤(dal.komm)은 성북구 장위동에 로봇카페 비트(b;eat)의 첫 주거단지 매장인 ‘래미안 장위 퍼스트하이점’을 오픈했다고 23일 밝혔다.

1,600 세대 규모 대단지인 ‘래미안 장위 퍼스트하이’에 입점한 이 매장은 AI기능이 탑재된 무인 로봇카페다. 원격 앱 주문 결제, 완성 픽업 알림으로 불필요한 대기 시간을 없애 바쁜 현대인들의 커피 구매 효율성과 만족도를 높였다.

전용 앱과 키오스크, 모바일 기반의 음성 비대면 주문 결제는 물론, 원두 선택과 시럽 양, 진하기 조절까지 가능해 일반 커피 전문점처럼 고객 취향에 맞는 음료를 빠르고 안전하게 제공한다.

달콤은 이번 로봇카페 입점을 통해 아파트 입주민들의 소통과 휴식 공간의 가치를 높이고, 일상 속 스마트한 커피 라이프스타일과 최신 푸드테크 서비스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로봇카페 비트 출점전략팀 이민현 팀장은 “입주민들이 집에서 앱으로 커피를 주문하고, 완성 알림 후 외출 시 픽업하는 ‘워크스루’ 방식으로 이용하는 등 일상에 편의를 더한 로봇카페 서비스에 높은 만족감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