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씽크몰, 美 메이시 백화점 재고 기획전 최대 78% 할인
리씽크몰, 美 메이시 백화점 재고 기획전 최대 78% 할인
  • 이유림 기자
  • 승인 2020.08.04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리씽크몰)
(사진제공=리씽크몰)

리씽크몰이 세계적인 미국의 메이시 백화점의 재고 상품을 판매하는 특별 기획전을 이달 30일까지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가 지속되는 가운데, 미국 백화점에서 판매되지 못한 재고품을 한국 소비자에게 높은 할인 가격으로 판매한다. 유명 패션 명품 브랜드 △버버리 △페라가모 △토리버치 △마이클 코어스 △코치 △캘빈클라인 등 총 약 27여개 브랜드가 참여, 약 260개의 제품을 판매한다. 정상가 대비 최대 78%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메이시 백화점은 1858년에 뉴욕에 설립된 미국 최대의 백화점 브랜드로, 세계에서 가장 큰 상점으로 불리기도 한다. 뉴욕의 플래그십 점포 이외에도 주요 도시 별로 플래그십 점포가 있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소비 심리 위축으로 재고 소진에 큰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리씽크몰은 메이시 백화점에 입점된 패션 명품 브랜드를 직매입을 통해 재고부담을 줄여주고, 소비자에겐 온라인 쇼핑몰과 오프라인 매장에서 할인된 가격으로 동시 판매하기로 했다. 

기획전의 대표 상품으로는 마이클 코어스 제품으로 ‘로셸 미디엄 사피아노 레더 사첼 크로스백’의 경우 정상가 대비 67% 할인된 약 17만원대이다. 한정 수량으로 선보이는 ‘코치 레인 사첼 블루 토트백’은 51% 할인된 약 20만원에 판매한다. 또한 ‘발리 소메 스몰 도트백’을 42% 할인된 약 60만원에 선보인다. 이외에도 버버리 백팩, 페라가모 남성 로퍼, 토리버치 크로스백도 판매한다.

기획전에서 판매되는 모든 패션 잡화들은 상품 진열대에 전시되거나 리턴(반품)된 재고로, 메이시 백화점에서 정식적인 유통과정을 통해 판매됐던 제품이다. 또한, 리씽크의 명품감정 전문가가 엄격하게 검수하여 가품 걱정 없이 믿고 구매할 수 있다. 만약 구매 후 제품에 문제가 있을 경우 1년 무상 A/S가 가능하다.

리씽크 김중우 대표는 “리씽크몰은 재고의 가치를 깨우는 재고전문쇼핑몰로 가성비를 추구하는 고객들에게 안성맞춤”이라며 “이번 미국 메이시 백화점 기획전이 그 동안 패션 명품 브랜드를 사고 싶지만 가격이 부담됐던 분들에게 실속있게 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