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찐한친구' 장동민, "박세리와 썸 있다" 조준호 폭로에 발그레
'찐한친구' 장동민, "박세리와 썸 있다" 조준호 폭로에 발그레
  • 조혜리 기자
  • 승인 2020.08.31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E채널
사진제공=E채널

장동민이 '골프여제' 박세리와 '썸'을 타고 있다는 폭로가 나왔다.

9월 2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찐한친구' 9회는 멤버들의 절친을 게스트로 초대하는 '찐친 따블 페스티벌(찐따페)'로 꾸며진다. 치타, 천명훈, 이이경, 지조, 이명훈 등이 특별 초대된 가운데 장동민은 전 유도 국가대표 선수 조준호를 호출했다.

조준호는 촬영이 무르익자 장동민의 사생활을 폭로하기 시작한다. 특히 "장동민과 박세리가 썸을 타고 있다"고 말해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조준호는 "목격한 게 있다. 정말 묘한 기류가 있었다"고 구체적인 일화를 털어놓으려고 한다.

장동민이 말을 가로막고 손사래를 치자, 이번에는 '찐한친구' 멤버 김종민이 나선다. "(썸) 있었잖아! 거의 잘 됐어"라며 큰소리로 외친다. 이를 보던 MC 장동혁이 유도질문으로 '그럼 둘만 있을 때 뭐라고 불렀나'라고 묻자 장동민은 "그런 걸 카메라 앞에서는 좀…"이라며 멋쩍게 웃어 더욱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찐한친구' 9회는 지난주 장동민의 집에서 펼쳐진 '동민세끼' 후반부와 함께 '찐친 따블 페스티벌'이 새롭게 전개된다.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 중인 게스트들이 '찐한친구'들과 어우러져 쉴틈 없는 웃음을 선사한다.

장동민과 박세리의 미스터리 핑크빛 사연은 오는 9월 2일 오후 8시 30분 티캐스트 E채널 '찐한친구' 9회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에스에이치미디어그룹
  • (우)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148길 19 (청호빌딩) 3층 (논현동, 청호빌딩)
  • 대표전화 : 02-540-1057
  • 팩스 : 02-540-7350
  • 제호 : 컨슈머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578
  • 등록일 : 2011-04-08
  • 발행일 : 2011-04-08
  • 발행인 : 이학송
  • 편집인 : 조정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성훈
  • 컨슈머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컨슈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mnc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