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바스 헬스케어, ‘올캠 마이아이2’ 체험센터 전국으로 확대
셀바스 헬스케어, ‘올캠 마이아이2’ 체험센터 전국으로 확대
  • 김용관 기자
  • 승인 2020.09.01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셀바스 헬스케어)
(사진제공=셀바스 헬스케어)

셀바스 헬스케어는 인공지능 시각 보조기기 ‘올캠 마이아이2’를 전국 15곳에 보급해 일반인도 쉽게 제품을 체험할 수 있는 마이아이 체험센터를 구축한다고 1일 밝혔다.

회사는 시각장애인들이 제품을 직접 체험하기 위해 멀리서 방문해야 하는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서울, 경기, 강원, 경북, 충남, 전남, 인천, 대구, 대전, 울산 등 전국 주요 시, 도의 보조기기 센터, 장애인복지관에 마이아이2를 공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미 올캠 데모 장비가 갖춰진 제주, 광주, 부산 등을 제외한 신규 15개 장소를 추가해 체험을 희망하는 고객들은 언제라도 가까운 체험센터를 방문해 이용할 수 있다.

방문자는 체험센터에서 무료로 올캠 마이아이2에 대한 사용법을 안내받을 수 있고, 직접 제품을 사용하고 체험해 볼 수 있다. 체험센터는 사전예약을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각 체험센터의 자세한 정보는 셀바스 헬스케어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올캠은 인공시각 분야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시각장애인과 저시력자를 위한 인공지능(AI) 시각 보조기를 개발해 전 세계 50여개 국가에 공급하고 있으며, 올캠 마이아이2는 손가락만 한 크기에 무게가 22.5g에 불과한 웨어러블 기기로 어떤 안경에도 탈부착해 사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셀바스 헬스케어 유병탁 대표는 “이번 체험센터 확대가 첨단 인공시각 기술을 탑재한 올캠 마이아이2를 더 많은 시각장애인이 편안하게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