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이상민, “20년 전 샤크라의 ‘한(恨)’ 슬픔의 최고조 표현”
'아이콘택트' 이상민, “20년 전 샤크라의 ‘한(恨)’ 슬픔의 최고조 표현”
  • 조혜리 기자
  • 승인 2020.10.21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채널A '아이콘택트'
사진제공=채널A '아이콘택트'

채널A의 신개념 침묵 예능 ‘아이콘택트’의 3MC 강호동 이상민 하하가 만국 공통으로 통하는 한국인 특유의 감정 ‘한(恨)’에 대해 논하며 이상민의 20년 전 작품인 샤크라의 노래 ‘한’을 떠올렸다.

21일 방송될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는 3MC가 판소리 명창 박정아와 그 제자인 ‘국악 신동’ 김태연의 눈맞춤을 앞두고 3MC 한국의 무형문화재인 판소리에서 느낄 수 있는 ‘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강호동은 “판소리는 만국 공통의 감정”이라며 “외국인들에게 판소리를 들려주면, 언어를 몰라도 슬픈 감정을 느낀다고 한다. 그러고 보니 상돈이가 샤크라의 ‘한’이라는 노래를 만들지 않았나?”라고 말을 꺼냈다.

그러자 이상민은 “20년 전 샤크라가 부른 ‘한’의 작사, 작곡을 다 맡았는데, 그 노래의 감성은 슬픔을 최고조로 표현하는 것이었다”며 모처럼 진지한 뮤지션의 모습을 보였다. 이에 강호동은 “뮤지션들은 노래에 본인의 삶을 반영하는 경우가 많은 것 아니야? 그 때는 상돈이가 ‘한’을 느끼던 때는 아닌데...”라고 물었다. 이상민은 “반영하기도 하고, 상상하기도 하고...”라며 넘어가려 했지만, 하하는 “혹시 예감했었나? ‘한국은행’, ‘한도초과’의 ‘한’...”이라고 조심스럽게 말해 모두를 ‘웃프게’ 만들었다.

이상민은 “진짜로 한이 될 수 있는 게 있는데, 우리 ‘아이콘택트’를 자칫하면 제대로 못 볼 수가 있어”라며 “온 가족이 수요일 밤 9시 50분에 모여서 TV를 틀었는데, 사실 시작 시간은 9시 20분이거든. 이미 반이 지나가 있으면 그게 한이 될 수 있어”라고 말해 웃음을 제대로 선사했다.

한편 채널A ‘아이콘택트’는 가을 개편으로 시간을 변경, 기존보다 30분 당겨진 매주 수요일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파워엠엔터테인먼트
  • (우)06054, 서울 강남구 언주로134길 31, 5층 (논현동, 논현빌딩)
  • 대표전화 : 02-540-7350
  • 팩스 : 02-540-1057
  • 제호 : 컨슈머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01578
  • 등록일 : 2011-04-08
  • 발행일 : 2011-04-08
  • 발행인 : 이학송
  • 편집인 : 조정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성훈
  • 컨슈머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컨슈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mnc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