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부토건, ‘1,985억 규모’ 호남고속철도 2단계(고막원~목포) 제7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 신규 수주
삼부토건, ‘1,985억 규모’ 호남고속철도 2단계(고막원~목포) 제7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 신규 수주
  • 이상규 기자
  • 승인 2020.12.22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금년 수주 9천여억원, 수주 잔고 약 1조 2천억 예상
(사진제공=삼부토건)
(사진제공=삼부토건)

삼부토건(001470)은 국가철도공단이 발주한 호남고속철도2단계(고막원~목포) 제7공구(8.5km) 노반신설 기타공사를 수주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총 공사 규모는 1,985억원이며 이 중 삼부토건의 지분은 1,390억원(70%)으로 지난해 매출액 대비 61.5%이고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66개월(5년 6개월)이다. 

이 공사는 전라남도 나주시 고막원부터 전라남도 목포시 임성 간 43.9㎞ 구간에 고속철도 노반 등을 신설하는 사업으로 준공시 무안국제공항의 교통 접근성이 대폭 개선되어 서남권 거점공항으로 성장하는 발판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이번 고속철도 노반신설 공사는 총 7개 공구로 발주되었고, 그 중 공사 규모가 가장 큰 7공구를 삼부토건이 수주한 것으로 SOC사업의 전통강호로서 저력을 발휘했다고 평가되고 있다. 

삼부토건 관계자는“회사는 강점을 가지고 있는 토목공사를 기반으로 수익성 높은 자체사업 등 건축공사 부문을 확대하여 성장성과 수익성을 높이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삼부토건은 올해 남양주 진접 공동주택, 김포 지식산업센터, 거제시 전통 한옥호텔, 성동구 도선동 복합건물신축공사 등을 수주 하였고 천안의 공동주택 등을 분양 하는 등 공시된 수주금액을 포함하여 약 9,000여억원 이라고 밝혔다.
 
또한, 연말에는 충남 아산의 대규모 공동주택사업을 분양예정에 있는 등 확보한 물량만으로도 금년 말 수주잔고가 약 1조 2천억원 정도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향후 상당기간 안정적인 매출 및 수익성이 확보되어 있는 것으로 확인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