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이하 청년 신규 대출자 급증
30대 이하 청년 신규 대출자 급증
  • 김윤곤 기자
  • 승인 2020.12.26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올해 들어 새로 빚을 낸 20~30대 신규 차주의 평균 대출액이 20% 가까이 늘며 전 연령대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이들이 부동산과 주식에 빚을 내 투자하는 현상과 무관치 않다는 분석이다.

26일 한국은행 가계부채 데이터베이스(DB)에 따르면 올해 들어 3분기까지 신규 차주의 평균 대출액은 20193909만 원에서 올해 4584만 원으로 17.3% 늘었다. 특히 30대 이하 신규 차주의 부채액은 전체에서 55.3%를 차지해 지난해(52.4%)보다 늘었다. 나머지 연령대는 일제히 줄었다. 30대 이하 신규 차주의 부채 증가율은 다른 연령대를 모두 능가했다.

올해 3분기 현재 30대 이하의 평균 부채보유액은 4355만 원으로 다른 연령대보다 적었지만, 30대 이하 지난해 신규 대출자의 지난해말 평균 부채(3632만 원)보다는 19.9% 늘었다. 40대의 평균 부채보유액은 5393만 원, 50대는 4677만 원, 60대 이상은 4601만 원이었고, 이들의 부채 증가율은 각각 16.9%, 14.4%, 12.9% 등으로 30대 이하보다는 밑돌았다.

한은은 “최근들어 청년층의 주택 구매가 늘면서 대출 규모가 확대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파워엠엔터테인먼트
  • (우)06054, 서울 강남구 언주로134길 31, 5층 (논현동, 논현빌딩)
  • 대표전화 : 02-540-7350
  • 팩스 : 02-540-1057
  • 제호 : 컨슈머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01578
  • 등록일 : 2011-04-08
  • 발행일 : 2011-04-08
  • 발행인 : 이학송
  • 편집인 : 조정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성훈
  • 컨슈머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컨슈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mnc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