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과 밤' 유하준, 남궁민 사지로 몰았다! 의미심장 신스틸러
'낮과 밤' 유하준, 남궁민 사지로 몰았다! 의미심장 신스틸러
  • 조혜리 기자
  • 승인 2021.01.13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낮과 밤' 방송 캡처)
(사진=tvN '낮과 밤' 방송 캡처)

'낮과 밤'의 유하준이 남궁민을 사지로 몰며 안방에 긴장감을 선사하는 신스틸러로 활약했다.

배우 유하준은 지난 12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 14회에서 오정환(김태우 분)과 백야재단에 복수를 꿈꾸는 도정우(남궁민 분)를 돕는 김민재를 연기했다. 하지만 그는 결국 도정우를 배신해 극의 긴장감을 한 단계 높였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재(유하준 분)는 추모공원으로 위장한 비밀 연구소에 잠입한 도정우를 만났다. 그는 도정우에게 자신도 비밀 연구소가 이곳에 있었는지 몰랐다고 밝혔다. 이어 드럼통 안에 담긴 백야재단의 악행을 보여주면서 백야재단을 막으려는 도정우에게 힘을 실어주는 모습을 보였다.

김민재는 도정우에게 오정환이 '세 번째 아이' 문재웅(윤선우 분)의 은신처를 알아냈으며, 그를 납치해 이동한 장소를 알려줬다. 그의 도움으로 도정우는 오정환을 습격했고, 작전이 성공을 앞둔 바로 그 순간 조현희(안시하 분)가 나타났다.

이에 도정우가 당황한 사이 김민재는 도정우를 향해 마취 주사를 쐈다. 정신을 잃어가는 도정우에게 김민재는 "우리가 바꿀 수 있는 건 아무 것도 없다"라고 말했다. 김민재의 배신으로 위기에 빠진 도정우는 어떻게 될 것인지, 백야재단은 죗값을 치르게 될 것인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앞서 지난 4일 방송된 11회에서는 도정우가 김민재에게 "죄 없는 아이들이 아직도 당하고 있다"라며 "언제까지 모든 걸 외면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하느냐. 누군가는 막아야 한다"라고 경고했다. 도정우의 말에 김민재가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면서 유하준은 클라이막스로 향하는 '낮과 밤'에 중요한 키 플레이어로 자리잡았다.

한편, tvN '낮과 밤'은 매주 월, 화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에스에이치미디어그룹
  • (우)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148길 19 (청호빌딩) 3층 (논현동, 청호빌딩)
  • 대표전화 : 02-540-1057
  • 팩스 : 02-540-7350
  • 제호 : 컨슈머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578
  • 등록일 : 2011-04-08
  • 발행일 : 2011-04-08
  • 발행인 : 이학송
  • 편집인 : 조정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성훈
  • 컨슈머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컨슈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mncn.co.kr
ND소프트